공중인 시인 전시회 열려, 전완식 교수 “시대정신 온전히 담아낼 것”-(데일리그리드 기사)

August 31, 2017

  

40대에 요절한 현대시인 공중인은 50년대 우리나라 현대시의 대표 작가로 알려져 있다. 그는 시어 속에 시대정신과 애국심이 깃들여 있어 현 시대에도 많은 이들이 찾고 있다.

공중인은 한남 이원 출생으로 46년 월남하여 김윤성· 정한모· 조남사· 정한숙 등과 ‘시탑(詩塔)’ 동인으로 활약한 바 있다.

지난 2015년 10월에는 시인의 차남 ‘공명재’씨와 문화계의 노력으로 시집 ‘무지개’가 복간된 이후 그의 시뿐만이 아니라 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 가운데 그의 시에 감동을 받은 전완식 교수(한성대학교)는 “요즘 한국은 너무 힘든 국내외 정세 속에 빠져있다. 이런 지치고 의욕이 상실된 시기에 공중인 시인과 같은 열정의 에너지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나머지 기사는 링크

http://www.dailygrid.net/news/articleView.html?idxno=58325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Featured Posts

희망의 문 작품 시리즈에 대한 단상

September 8, 2017

1/10
Please reload

Recent Posts

March 13, 2018

Please reload

Archive
Please reload

Search By Tags

Kai Jun e-mail  : na2na3@hanmail.net

  • Facebook Clean
  • White Instagram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