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환 속에 피어난 꽃, 광복’ 특별전…전완식 작가 전시회 개최-(뉴스인사이드 기사)

‘애환 속에 피어난 꽃, 광복’ 특별전…전완식 작가 전시회 개최

2009년 4월 미국 최대 미술산업 그룹 Redwood Media Group의 글로벌 매거진(뉴욕 발행) ‘아트비즈니스뉴스’표지 작가 및 뉴트랜드 작가 15인에 선정되었던 전완식 작가(Kai Jun)가 미술계에 새로운 이슈를 몰고 있다. 조각품인지 회화인지 그 경계를 정확히 파악하기 어려운 새로운 기법과 방식의 작품들은 관람자들에게 신조형의 충격을 주고 있어 화제다.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열리고 있는 광복70주년 ‘애환 속에 피어난 꽃. 광복’전의 하나로 진행되고 있는 그의 전시는 순국선열(김좌진, 안중근, 윤봉길)의 모습을 담은 작품과 세계 2차 대전 당시의 파시즘을 고발, 비판하는 작품들이 전시되었다. 이번 전시는 지난 27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12월 6일까지 전시되며 새누리당 최고위원 김을동 의원(백야 김좌진장군 기념사업회 회장)이 주최 및 주관하고 국방부, 서대문형무소역사관, 아트램이 공동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 국가보훈처, 문화재청, 중국 인민망, 국가미래연구원이 후원, 김을동 의원실 송승오 특보가 총괄 기획하였다.

그의 작품은 이미 온라인을 통해 국내외에 소개되어 영국의 yBa(young British artists-찰스 사치가 발굴하고 성장시킨 현대미술 작가 그룹. 데미안 허스트(Damien Hirst), 마크 퀸(Marc Quinn), 채프먼 형제(Jake and Dinos Chapman), 게리 흄(Gary Hume) 등등이 있다.)의 채프먼 형제와 비교되고 있다.

나머지 기사는 링크

http://www.newsinside.kr/news/articleView.html?idxno=366979

Featured Posts
Recent Posts
Archive
Search By Tags

Kai Jun e-mail  : na2na3@hanmail.net

  • Facebook Clean
  • White Instagram Icon